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文 대통령 “내년 6월 개헌하겠다”

기사승인 2017.05.19  19:54:59

공유
default_news_ad2

- 5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대선공약 재확인… 여·야·정 협의체는 실무협의 착수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춘추관 대브리핑실에서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인사발표를 하고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매일일보 이상래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개헌을 대선 공약대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내년 6월에 있는 지방선거에 맞춰 개헌을 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여야 5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문 대통령은 정치권의 개헌논의 과정에 국민 의견을 충실히 수렴해 반영하고, 선거제도 개편도 함께 논의하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의견을 제시했다”며 이같이 말했다고 박수현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또한 박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여야 5당 원내대표와의 회동에서 여·야·정 국정 상설협의체 구성 및 운영을 제안했고, 이에 5당 원내대표들이 동의해 실무협의에 착수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이어 “각 당의 공통 대선 공약을 우선 추진하자는 대통령 제안에 대해 각 당 원내대표들의 동의가 있었고 국회에서 구체적 논의를 시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한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김이수 헌법재판소장 지명을 직접 발표하기도 했다.

이상래 기자 srblessed@m-i.kr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