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제15회 전국 수리무용콩쿠르 대상에 숙명여대 소현주양

기사승인 2017.09.13  17:25:25

공유
default_news_ad2

[매일일보 송훈희 기자] 군포시에서 열린 ‘제15회 전국 수리무용콩쿠르’가 최근 군포문화예술회관 수리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군포시가 주최하고 (사)한국무용협회 군포지부가 주관하는 이 대회에는 230팀이 참가해 각 부문에서 열띤 경연을 벌였다.

영예의 종합대상은 한국무용 부문으로 출전한 소현주양(숙명여자대학교 대학원)이 차지했으며,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과 상금 500만원이 수여됐다.

대학·일반부 대상은 장현순양(서경대 4년)이 경기도지사상과 상금 100만원을, 학생부 대상은 전도연양(국립전통예술고 3년)이 군포시장상과 상금 70만원을 각각 수상했다.

이외에도 부문별 최우수상·금상 등 총 71명이 입상했다.

김은희 지부장은 “해가 거듭될수록 참가인원이 증가하고, 출전 선수들의 기량 또한 향상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무용 인재 등용문으로서 대회의 공정성과 권위를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군포시는 시민이 참여하고 화합하는 문화예술행사를 연중 실시하고 있는데, 오는 10월 13일 19시 30분에는 시민체육광장에서 유명 가수 등이 공연하는 ‘제29주년 시민의 날 기념 음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송훈희 기자 shhbest@hanmail.net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