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포스코건설, 스마트시티 연구개발 MOU

기사승인 2017.09.14  16:47:59

공유
default_news_ad2

- 인천시·인천대·지멘스와 협력

[매일일보 이아량 기자] 포스코건설이 인천광역시·인천대학교·지멘스와  공동으로 스마트 시티와 스마트 캠퍼스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인천 하버파크호텔에서 개최된 이날 협약식에는 포스코건설 한찬건 사장, 인천광역시 유정복 시장, 인천대학교 조동성 총장, 지멘스 김종갑 회장 등이 서명식에 참석했다.

포스코건설은 이번 MOU 체결로 인천광역시, 인천대학교, 지멘스와 스마트 시티·스마트 캠퍼스 관련 첨단 기술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를 추진하고 인천시  원도심 스마트 시티, 해외 스마트 시티 등 다양한 사업에서 협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포스코건설은 스마트 건설, 수자원 효율화, 에너지 저감 등의 특화기술을 바탕으로 지멘스와 함께 한국형 에너지 저감 모델, 스마트 시티 모델을 개발할 예정이다.

또 인천시 원도심 스마트 시티 시범사업을 기반으로 건설업에서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고 해외 스마트 시티 시장 진출에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출 계획이다.

이번 MOU 체결은 포스코건설이 추진하고 있는 스마타이제이션(Smartization) 활동의 일환이다. 

스마타이제이션은 빠르게 변화하는 산업환경에 대응하기 위해 빅 데이터, AI 등 신기술 적용을 통한 프로세스의 스마트화로 포스코건설의 경쟁력을 제고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으며 스마트 건설과 스마트 상품에 초점을 맞춰 추진되고 있다.

한편 포스코건설은 ‘판교 더샵 퍼스트파크’에 음성인식 스마트 홈을 적용하고 사물인터넷 제품을 개발하는 등 건설회사 최초로 지그비(Zigbee) 무선 네트워킹 환경을 구축했다.

또 지난 8월 카카오와 더샵 공동주택 음성인식 서비스 ‘AI기반 대화형  스마트홈 서비스 개발’을 위한 MOU를 체결한 바 있다.

이아량 기자 tolerance@m-i.kr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