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안철수-유승민, 첫 회동에서 양당 간 협력 의지 확인

기사승인 2017.11.14  17:15:26

공유
default_news_ad2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왼쪽)가 14일 오후 국회 본청 국민의당 대표실을 찾은 바른정당 유승민 대표를 상대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박규리 기자] 연대·통합 가능성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국민의당의 안철수 대표와 바른정당 유승민 신임 대표가 14일 국회에서 만나 양당 간 협력 의지를 확인했다.

안철수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 당 대표실로 취임 인사차 예방한 유 대표에게 "국민의당과 바른정당은 기득권 정치를 깨고 새로운 정치를 하기 위해 만들어진 정당"이라고 말했다.

안 대표는 이어 "유 대표는 경제학자로, 저는 벤처기업가로 시작했다"면서 "함께 새로운 개혁의 파트너로서 할 수 있는 여러 일에 대해 깊은 논의와 협력을 시작하는 좋은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에 유 대표는 "진솔한 대화를 통해 양당 간의 협력을 얘기하고, 또 우리 둘 다 야당이기 때문에 문재인 정부의 실정을 견제·비판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역할을 어떻게 같이 할 수 있을지 대화해보고 싶다"고 화답했다.

박규리 기자 love9361@m-i.kr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