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정부, 설 명절 가격표시제 이행실태 지도·점검 실시

기사승인 2018.01.14  16:38:28

ad34

공유
default_news_ad2

[매일일보 변효선 기자] 정부가 설 명절을 앞두고 한 달간 10평(33㎡) 이상의 소매점포 등을 대상으로 가격표시제 이행실태에 대한 집중적인 지도·점검을 실시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는 15일부터 내달 14일까지 소비자 물가 안정과 유통거래질서 확립을 위해 판매가격 표시, 단위가격 표시, 권장소비자가격 표시금지위반 등에 대해 17개 시, 도(시·군·구 포함)의 자체점검과 관계부처 합동점검을 병행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특별 점검은 지도·홍보에 중점을 두되, 위반 소매점에 대해서는 추가점검과 위반 횟수에 따른 행정조치(시정권고, 과태료 부과)가 취해질 예정이다.

이번 가격표시제 이행실태 점검은 상점가·관광특구·전통시장 내 소매점포, 골목슈퍼, 대규모점포(대형마트, 아울렛 등) 등이 대상이다.

설 제수품목(과일, 생선 등)과 생필품(쌀, 두부, 우유 등), 소비자가 자주 이용하는 가공식품(아이스크림, 과자, 라면 등)에 대한 판매가격 표시, 단위가격 표시, 권장소비자가격 표시 금지 위반여부를 점검한다.

또 한국소비자원의 실태조사에 따라 판매가격 표시가 미비한 상점 가 내 완구점, 악기점, 운동용품점 등에 대해서도 집중 점검한다.

이번 점검은 최근 소상공인들의 어려운 여건 등을 고려해 처벌보다는 계도, 교육 및 홍보(가격표시제 실시 안내자료 배포 등)에 중점을 두고 시행한다는 계획이다.

지도·홍보 이후에도 가격표시제를 준수하지 않는 점포에 대해서는 추가 점검 및 위반회수에 따라 제재조치를 취하기로 했다.

가격표시제는 소비자가 상품 구매 시 정확한 가격 확인을 통해 합리적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제도다. ‘물가안정에 관한 법률’ 제3조 및 ‘소비자기본법’ 제12조의 규정에 근거해 운용한다.

변효선 기자 gytjs4787@m-i.kr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