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가스公, 평창 동계 올림픽 대비 가스시설 재난안전관리 강화

기사승인 2018.01.23  17:11:11

공유
default_news_ad2

- 대회기간 중 천연가스 공급 안정성 유지에 만전

한국가스공사 직원이 안전 점검 및 가스 누출 여부를 검사하고 있다. 사진=한국가스공사 제공.

[매일일보 변효선 기자] 한국가스공사[036460]는 23일 평창 동계 올림픽을 대비해 강릉, 평창, 정선 등 개최지 인근 가스시설에 대한 재난안전관리 강화대책을 수립 및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마련한 안전관리 강화대책의 주요 내용은 가스시설 안전점검, 비상상황 보고체계 구축, 긴급복구 및 비상 동원 체계 구축, 비상 공급·지원체계 구축 등 4가지다.

특히 가스공사는 지난해 12월 강원지역본부 자체 안전점검을 비롯해 1월 18부터 19일까지 양일간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재난담당관실 주관으로 강릉관리소 대상 재난안전 추진 실태점검을 시행했다.

가스공사는 안전점검 이외에도 비상상황반 및 긴급복구반 운영, 이동식 가스 공급설비 배치 등을 통해 대회기간 중 천연가스 공급이 안정적으로 이뤄지도록 설비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변효선 기자 gytjs4787@m-i.kr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