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인천시, 상수도맨홀 정보 태블릿PC로 실시간 확인

기사승인 2018.05.27  17:21:46

공유
default_news_ad2

- 맨홀 정보화 사업 9월 완료 계획, ‘시설물 관리 고도화’ 실현

[매일일보 김양훈 기자] 인천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는 도·송수관 등 주요맨홀(주변)에 표지기를 설치하여 향후 현장 출동 시 누구나 맨홀에 대한 정보를 쉽게 알 수 있도록 하고 맨홀의 효율적 유지관리 시스템을 마련한다고 27일 밝혔다.

맨홀표지기 설치 사업은 ‘2025 인천수도정비기본계획(2015년 12월 수립)’ 상수시설 정보화계획에 따라 추진되는 시설물 관리 고도화 사업이다. 올해 3억75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해 오는 9월까지 도·송수관 등 주요맨홀(주변)에 약 1,500개의 맨홀표지기 설치 및 맨홀탐지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현장에서 리더기로 맨홀표지기를 인식하면 태블릿컴퓨터에 설치된 맨홀탐지시스템과 연계하여 현장에서 바로 맨홀에 대한 위치 및 이력관리 정보 등을 쉽고 정확하게 파악할 수 있어 현장직원들의 신속한 상황판단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기존의 종이도면에서 벗어나 태블릿컴퓨터를 이용해 맨홀 정보 등의 데이터를 입력함으로써 입력 자료 누락으로 인한 자료 관리의 어려움이 없어지게 된다. 9월에 맨홀표지기 설치가 완료되면 12월까지 현장직원 시운전을 거쳐 2019년부터 본격적으로 시스템을 활용할 예정이며, 향후 송·배수관 등으로 차츰 확대할 계획이다.

김승지 상수도사업본부장은 “맨홀표지기 설치 사업은 맨홀 정보화를 통한 맨홀의 효율적 관리로 시설물 관리 고도화를 실현하는 사업”이라며 “더 효율적이고 안전한 상수도시설물 관리 시스템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양훈 기자 dpffhgla111@hanmail.net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