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은수미 성남시장, 첫 ‘시민과의 인사회’ 다양한 주제 소통

기사승인 2018.07.13  09:15:58

공유
default_news_ad2

- “공공임대 분양전환, 아동수당, 주차장 부족, 쓰레기 문제 등 시민 의견수렴”

[매일일보 김길수 기자] 은수미 성남시장은 11일 민선7기 취임 후 첫 ‘시민과의 인사회’를 갖고 시정 의견을 들었다. 

은 시장은 이날 오후 성남시 분당구 운중동 주민센터에서 300여 명의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시민과의 인사회’에서 생생한 시민의 목소리를 듣고 소통했다. 

이날 시민들은 △공공임대주택 분양전환 △아동수당 △주차장 부족 △쓰레기 처리 △안전 관련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한 질문을 쏟아냈다.

은 시장은 건의사항과 질문에 대해 분야별로 모아 시민들의 이야기를 다각적으로 끌어내고 해결책을 논의했다.

특히 교통, 주차난 문제에 공감하며 “주차장을 건립하기도 하지만, 빈 주차장을 서로 활용하고 공유할 수 있는 앱을 판교기업들과 함께 개발하려고 프로젝트를 구상 중”이라고 밝혔다. 

은 시장은 시정을 위해 각 부처 간 협의 등에도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은 시장은 “전문 분야가 조율과 협상”이라며 “그 동안 경험과 경력을 통해 쌓은 중앙부처, 국회, 연구기관 등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성남에 필요한 예산이나 자원을 가져오고 조율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은 시장은 이날 운중동 주민센터를 시작으로 오는 8월 16일까지 하루 1~3개 동씩 모두 50개 동을 돌며 시민과의 소통 행보를 이어갈 계획이다. 

김길수 기자 kkgs4321@hanmail.net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