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홍성군, 유류피해연합회와 함께 죽도 연안정화활동 실시

기사승인 2018.07.13  10:46:03

공유
default_news_ad2

- 풍요로운 어촌, 깨끗한 해양환경 만들자-

[매일일보 우성원 기자] 홍성군은 풍요로운 어촌 조성과 깨끗한 해양환경을 만들기 위해 지난 11일 서부면 죽도에서 홍성군유류피해연합회와 함께 해안가 청소 및 연안정화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 날 행사 전 열린 간담회에서는 충남도 서해안유류사고지원과장과 함께 홍성군의 유류피해 회복에 따른 수산정책변화의 필요성과 방향에 대해 격의 없는 대화를 통한 다양한 의견들이 오갔으며, 간담회를 마친 후 모두 함께 죽도 해안가와 마을어장 주변일원에서 연안정화활동을 실시하였다.

사진=홍성군 제공

연안정화활동에는 홍성군유류피해연합회장 및 회원, 충청남도 서해안유류사고지원과 홍성군이 함께 진행하였으며 해양쓰레기·폐어구·폐스티로폼 등 약 1톤가량을 수거하였다.

이병철 농수산과장은 “천혜의 수산자원 보고인 천수만 한 가운데 위치하고 있는 홍성군의 이점을 최대한 살려 지역 특성에 적합한 사업의 발굴과 함께 바다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깨끗하고 쾌적한 해양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홍성군은 지난 5월 28일부터 홍성군 죽도에 여객선이 취항함에 따라 5천여 명이 넘는 관광객이 죽도를 찾는 등 새로운 변화를 맞이하고 있다. 군은 바다를 통한 新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어촌 기반정비와 어촌관광인프라 구축에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우성원 기자 jja4610@hanmail.net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