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무성, 전당대회 불출마 선언...친박 핵심에도 동참 압박

기사승인 2018.12.07  15:56:31

ad34

공유
default_news_ad2
자유한국당 김무성 의원(왼쪽)이 원내대표에 출마한 같은 당 나경원 의원과 지난달 28일 국회 토론회에서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박규리 기자] 자유한국당 김무성 의원이 전당대회를 선언하며 당 화합에 저해되는 이들의 불출마를 함께 요구했다.

김 의원은 7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전당대회는 분열된 우리 당이 화합하고 통합하는 계기가 돼야 한다”며 “저처럼 대통령을 잘못 모셨던 핵심들, 그리고 탈당했다 복당한 사람들 중에 주동적 입장에 있었던 사람들, 선거 참패의 책임이 있었던 사람들은 스스로 출마를 안 하는 게 옳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저는 항상 저부터 실천하는 사람이니까 그런 차원에서 이번 한 번은 쉬는 게 좋겠다고 생각하고 있다”고 했다. 이는 자신의 불출마는 물론이고 친박(친박근혜) 핵심인사들에게도 불출마를 요구한 것으로 풀이된다.

박규리 기자 love9361@m-i.kr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