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김수현 정책실장 “서민에겐 집값 여전히 너무 높아”

기사승인 2019.01.20  16:33:18

ad34

공유
default_news_ad2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이 20일 오후 청와대 춘추관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신년 기자회견 후속 조치 및 경제활력 행보와 관련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매일일보 이동욱 기자] 김수현 청와대 정책실장은 20일 부동산 문제와 관련, “서민들에게는 여전히 소득에 비해 집값이 너무 높거나 하는 어려움 있는 게 사실이기 때문에 주거복지정책을 포함해서 집값 안정정책에 대해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실장은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최근 부동산 시장의 안정세와 관련해 현 상태 유지가 목표인지 추가 하락을 검토하느냐는 질문에 “적어도 지금의 안정은 이 자체가 최종적으로 저희가 기대하는 것은 아니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실장의 이런 발언은 작년 한 해 급격히 상승하던 부동산 시장이 주춤하며 안정세로 돌아섰지만, 여전히 집값이 높다는 인식이 있는 만큼 시장 상황에 따라 추가대책을 내놓는 방안도 검토하겠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그는 이어 “(부동산) 상승세가 꺾여 안정세에 들어갔다 했는데 저희도 대체로 그렇게 보고 있다”며 “그러나 부동산 시장은 여러 측면들이 반영되는 시장이기 때문에, 조금이라도 불안한 추가적인 현상들이 있다면 지체하지 않고 정부는 추가 대책을 할 것이라고 말씀 드렸고 지금도 유효하다”고 강조했다.

이동욱 기자 dongcshot@m-i.kr

<저작권자 © 매일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베스트 클릭 뉴스

item77

정치

경제

사회

문화

전국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